오바마 마지막 안보 연설, 테러 대응 성과 강조

发表时间:2018-01-12内容来源:VOA英语学习网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이 주장한 무슬림의 미국 입국 금지와 물고문 등을 비판하며 인권옹호 방침을 거듭 밝혔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어제(6일) 플로리다주 맥딜 공군기지에서 행한 연설에서 지난 8년 간 미국 내에서 공격을 계획해 실행하는데 성공한 해외 테러단체는 없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는 미군이 역할을 다했기 때문이라며, 테러와의 전쟁은 이슬람과의 전쟁이 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미국 정부는 물고문 등 고문 행위를 금지하고 있다며, 미국의 가치를 옹호하고 법을 지키는 것은 나약함이 아니라 강인함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또 자신의 집권 중 18만 명이던 이라크와 아프간 내 미군 규모가 1만5천 명으로 줄었다며, 지상군 감축은 미군의 피해와 비용을 줄이면서 강력한 국제적 연대를 구축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来自:VOA英语网 文章地址: http://www.tingvoa.com/html/20180112/527589.html